HOME > 이야기마당 > 공지사항
 
글제목
도시는 아직도 열대야!
작성자
흙집지기 날짜 2018-08-14 조회수 2,415
내용

어젯밤 볼 일이 있어 부득이하게 외부에서 하룻밤을 보냈다
에어컨을 틀어야만 잠을 청할 수 있었고
인위적인 바람이 싫어 새벽에 에어컨을 컸더니 더워서 제대로 쉬지를 못했다

밤에도 식지 않는 거대한 콘크리트속의 공간이라 어쩔 수 없는 환경이었다

지금 이곳이 얼마나 행복한가를 경험하는 하룻밤이었다

해가지면 온몸으로 느끼는 선선한 바람
새벽녘 서늘함에 이부자락 끌어 덮는 아늑함
더위에 지친 몸은 여름밤 선선한 꿀잠으로 기운을 차린다

자연의 시원한 바람에 단잠자는 가고픈흙집 놀러오세요



총[60] 개의 게시물 1/3
No SUBJECT DATE HIT
공지 가마솥과 부침개전용 가마솥뚜껑을 걸었어요   2019-06-22 22
공지 흙집에 어울리지 않는 에어컨 결국엔....   2019-05-21 152
공지 아이들과 가볼만한 단양여행코스   2018-08-15 5181
공지 한여름 흙집이 시원한 이유   2018-07-19 5039
공지 금요일을 평일요금 적용으로 변경합니다   2017-09-05 1371
공지 가고픈흙집의 천연눈썰매타러 놀러오세요!!   2013-12-29 3100
공지 단양의 겨울 여행코스!!   2013-12-05 3594
공지 단양단풍여행코스안내   2012-10-16 4079
공지 가고픈흙집은 예약제로 운영합니다^^   2012-09-12 3719
공지 가고픈흙집을 중심으로 1박2일 여행코스   2012-08-23 4981
공지 별이 쏟아지는듯한 하늘을...^^   2012-01-10 3073
공지 흙집지기는 어떤사람인가?   2011-07-28 3599
공지 tv가 없는 흙집의 느낌   2011-07-28 3170
60 놀이용 손수레를 아시나요?   2019-06-20 7
59 텃밭에 무공해 노지 상추 나누어 드시지요   2019-06-05 36
58 단양8경 모두 흙집에서 30분거리에   2019-05-21 70
57 6월 중순까지는 아궁이에 군불을 피웁니다   2019-04-22 185
56 제천 청풍호 벚꽃축제(흙집에서 행사장 25분소요)   2019-04-01 95
55 도종환 시인의 쉬어가라!   2019-02-19 156
54 도끼 든 마당쇠가...   2019-01-25 203
53 설 연휴에도 가고픈흙집의 아궁이는 활활   2019-01-16 220
52 특히 겨울엔 예약이 필요한 이유   2018-12-29 280
51 하늘을 나는 꿈 (패러제휴안내)   2018-12-11 156
50 아랫목이 뜨거워서....   2018-12-04 186
49 겨울엔 털신 여름엔 고무신   2018-11-21 167
48 이제는 겨울용 외투가 필요합니다   2018-10-31 184
47 이곳의 단풍 절정 시기는...   2018-10-15 221
46 단양 단풍좋은곳 엄선 !   2018-10-04 212
45 2018 단양온달문화축제(10.19~3일간)   2018-09-28 180
44 감자,고구마,감자,가래떡,쥐포,밤 ㅎㅎ   2018-09-20 2450
43 시골밥상(7.000원 ) 흙집에서 드실 수 있어요   2018-09-11 2574
42 가고픈흙집 인근 하나로마트 안내입니다   2018-09-06 2525
41 추석연휴 영업및 가격안내   2018-08-24 2570
  1 | 2 | 3 |